구독하기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0 고객센터
전체여행상품보기 | 지도여행상품보기 | 지도여행후기       


> 전체이미지 글쓰기
“여행후기를 작성해주시는 분들께 한달에 한번 추천순으로 상품권을 드립니다.”
카테고리검색
전체보기
감성투어
ARTTOUR
트레킹
Festival
기획여행
기타
글렌게리 글렌 로스 (Glengarry Glen Ross, 1992) 직장인들의 어두운 현실 ★★★★☆ zkcld
등록일자 : 2019-01-15 14:59:19 / 조회수 : 60
20170831%2Ff1851eb584dd4b7c6cdc37a1f4ab7b06.jpg

1992년 미국 
감독-제임스 폴리
각본-데이빗 머멧
음악-제리 골드스미스
알 파치노, 알렉 볼드윈,에드 해리스, 케빈 스페이시, 잭 레몬 외.


GLENGARRY_GLEN_ROSS5.jpg
외줄타는 세일즈맨이 정말 어울렸던 포스터.........



부동산 중개업 회사에서 일하는 여럿 세일즈맨들.

헌데 본사에서 최근 경영 악화로 인하여 실적이 없는 이들을 모가지시킨다는 
회사 방침이 내려진다. 1등은 고급 차량.2등은 주방세트
그리고 3등부터는 모가지!

왕년에 잘 나가 상도 받고 좋던 시절도 있었으나 지금은 그야말로 파리가 고객인 세일즈맨
등등등
각자 병원비이니 학비이니 쓸 돈은 넘치는데 잘리면 그야말로 거지 꼴이 되니 직원들은 다급해진다



그야말로 묻지마 불법이고 뭐고 잘리지 않고자 별별 짓을 저지르는데


열심히 뛰라면서 난 97만 달러를 벌었다고 자랑하는 윗사람.
이런 사람이 곁에 있으면 피곤하다

뭐, 닥치고 밖에 나가 뛰면 잘 되냐고 따져드는 사람도 있지만
결국 이들은 별별 짓을 저지르게 되는데?



20년도 더  훨씬 전에 아무개 비디오 소개 책자로 보고 알았던 영화.
그 무렵에 비디오 대여비가 내려가서 빌려보고 와하하하

어두운 세일즈맨 현실계
아니 직장세계를 섬뜩하게 보여준다


호화 남자배우들 사이에 ~~러브러브 연애같은 것도 없는 그런 모습에서 
각 배우들 연기도 좋고 현실같은 모습에 쫓기는 직장인들 모습도 섬뜩하다.


--덤으로 영화보면 현대 자동차가 무척 불쾌할 대사가 나온다
열심히 뛰면 말야 , 나처럼 고급 BMW 타고 다니고 (불타는 차량?)
대충하면 현대같은 족도 아닌 차량 타고 다닌다고!


라는 대사...
(헌데 현대가 고급차량은 확실히 아니잖수)




제임스 폴리

그의 영화를 처음 본 것은 실화를 모델로 만든 폐쇄구역(1986)이었다.
대우비디오에서 1989년에 내놓은 비디오였는데

친아버지를 그리워했더니만 그야말로 쓰레기였던 아버지였던 아버지를 둔 아들 이야기


주윤발 주연인 커럽터라든지 당시 인기가수이던(80년대) 마돈나 주연인 마돈나의 화려한 유혹을 감독하기도 했지만 흥행은 
도저히 성공하지 못했고 평으로 더 좋던 감독이다.

이 영화도 평은 좋으나 흥행은 실패했다.

2000년대 와서 잊혀지고 브루스 윌리스 주연 스릴러 퍼펙스 스트레인저로 흥행과 평을 말아먹고 10년동안
감독 작품이 없다가  2017년과 2018년 50가지 그림자 시리즈
란 영화 감독으로 돌아왔을때 엉?

평은 아주 폭격 맞았지만 흥행은 대박(5500만 달러로 만들어 각각 3억 8천만 달러~3억 7천만 달러 벌어들임)
이 되어버렸다 ㅡ ㅡa





♥ 추천 (0)  비추천 (0)


 
   
사업자등록번호 : 211-88-96725 여객자동차 운송사업 대전광역시 제 2019-10호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4-경기성남-0567 호
주소 : (본점) 대전광역시 중구 유등천동로 346, 306호 (지점) 성남시 중원구 자혜로17번길 16, 25동 120호
상호 : (주) 다커뮤니케이션즈 (대표자 : 사석철)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사석철(sahea0313@nate.com) 고객센터 : 1544-7612
  사업자정보확인
Copyright © 2019 (주) 다커뮤니케이션즈 Inc. All rights reserved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