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하기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장바구니 0 고객센터
전체여행상품보기 | 지도여행상품보기 | 지도여행후기       


> 전체이미지 글쓰기
“여행후기를 작성해주시는 분들께 한달에 한번 추천순으로 상품권을 드립니다.”
카테고리검색
전체보기
감성투어
ARTTOUR
트레킹
Festival
기획여행
기타
러시아에서의 『항일 운동』, 그 잊혀진 역사 속으로 MBC 밤 8시 55분 zkcld
등록일자 : 2019-05-03 19:21:24 / 조회수 : 778


[백 년만의 귀향, 집으로] 러시아에서의 『항일 운동』, 그 잊혀진 역사 속으로

MBC 밤 8시 55분 임시정부 100주년기념 특집 백년만의 귀향 집으로 2부

첫 방송에서 유럽에서의 독립운동사를 전하며 주목받은 MBC’ 백 년만의 귀향, 집으로‘. 오늘(8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2편 ’잊혀진 땅, 잊혀진 이름‘에서는 상태페테르부르크, 블라디보스토크, 카자흐스탄에 이르는 긴 여정 속 발견한 항일운동의 흔적을 전한다.

구한말부터 시작된 러시아에서의 항일투쟁은 광복의 밑거름이 되었지만, 그 역사와 아픔을 제대로 알고 있는 이는 드물다. 그래서 ‘백 년만의 귀향, 집으로’ 사절단이 나섰다. 단장 역할을 하는 배우 손현주와 아나운서 허일후를 중심으로 배우 고창석과 한보름, 피겨선수 최다빈, 작가 정상규가 불가능해만 보이는 영웅들의 활동과 그들을 기억하고 있는 후손들의 모습을 찾아 나선다. 정상규는 독도수비대 후손으로 독립운동가 관련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책을 썼다.

‘백 년만의 귀향, 집으로’가 찾은 곳은 블라디보스토크 최대 한인 집단거주지 였던 ‘신한촌’. 현재 이곳은 후손들이 세운 기념비만 덩그러니 남아있을 뿐 다른 흔적은 찾아볼 수 없다. 상해 임시정부의 전신 ‘대한국민의회’가 세워졌던 우수리스크 지역의 건물 역시 현판만 덩그러니 남겨져 있었다. 일행은 그나마 기념비와 현판이 남아있음에 감사해야 한다는 사실을 거듭되는 여정 속에서 깨닫는다.

활발한 항일 투쟁이 이어졌던 만큼, 기억해야 할 선조들도 연이어 소개될 예정이다. 상태페테르부르크에서는 러시아 초대 대사 이범진과 그의 아들 헤이그 특사 이위종을, 블라디보스토크에서는 러시아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을 만날 수 있다. 이어 카자흐스탄에서는 상해 임시정부 국무총리를 역임한 이동휘의 후손을 만나 그를 추억한다. 러시아에서의 여정은 3부에도 이어져 미국에서의 항일운동과 함께 소개 된다.

한편 오는 10일(수)부터 상암동 MBC 1층 로비에서는 ‘백 년만의 귀향, 집으로’ 특별 사진전이 열린다. 방송에 미처 다 담지 못한 해외 독립 운동 유적지와 독립 운동가 후손들의 모습 등 100여 점이 전시되어 감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전시 오프닝 행사는 10일 오후 4시 11분(임시정부수립일 ‘4월11일’ 기념)에 진행된다.




♥ 추천 (0)  비추천 (0)


 
   
사업자등록번호 : 211-88-96725 여객자동차 운송사업 대전광역시 제 2019-10호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4-경기성남-0567 호
주소 : (본점) 대전광역시 중구 유등천동로 346, 306호 (지점) 성남시 중원구 자혜로17번길 16, 25동 120호
상호 : (주) 다커뮤니케이션즈 (대표자 : 사석철)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사석철(sahea0313@nate.com) 고객센터 : 1544-7612
  사업자정보확인
Copyright © 2019 (주) 다커뮤니케이션즈 Inc. All rights reserved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